메뉴

노컷Biz

태풍 지나간 괌, 항공 운항 재개 언제부터

태풍 지나간 괌, 항공 운항 재개 언제부터

"괌 공항, 현재 활주로 폐쇄…공항 운영 재개되면 항공 운항 재개 가능"

태풍 '마와르'가 강타한 괌 모습. 연합뉴스태풍 '마와르'가 강타한 괌 모습. 연합뉴스
제2호 태풍 '마와르'가 태평양 휴양지 괌을 통과하면서 현지를 오가는 항공편이 줄줄이 결항되며 한국인 관광객들의 손발이 묶인 가운데 항공 운항 재개 시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과 진에어 등 인천과 괌을 오가는 항공편을 운항 중인 항공사들은 일단 내일까지 인천과 괌을 오가는 항공편을 결항한 상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괌 공항이 6월 1일까지 활주로를 잠정 폐쇄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힌 뒤 추가로 공지된 내용은 없다"며 "태풍은 이미 지나갔지만 공항 시설들이 침수된 뒤 복구가 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공항 운영이 재개된 뒤 정확한 운항 여부가 결정되는데 공항 정상화 시점이 당겨진다면 운항도 당연히 당겨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진에어 관계자는 "공항 운영이 재개되면 운항 여부 및 일정이 결정되고, 어떤 순서로 승객들에게 항공편이 제공될지 공지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항공사들은 승객이 항공편 예약시 입력한 휴대전화와 이메일 등을 통해 항공 운항 재개 등 항공편 관련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다만 현지 통신 상황 등의 영향으로 제공된 관련 정보가 승객에게 제대로 전달되지 않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만큼 괌 공항 정상화 이후에도 현지 관광객들의 불편이 완전히 해소될 때까지는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HOT이슈

비즈영상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