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일자리

올 3분기까지 조선업에 생산인력 1만4천명 투입 완료

올 3분기까지 조선업에 생산인력 1만4천명 투입 완료

핵심요약

9월까지 조선업 생산인력 1만4359명 투입
지속가능한 인력 수급체계 구축 총력

연합뉴스연합뉴스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3분기까지 국내인력, 기능인력(E-7), 저숙련인력(E-9) 등 모두 1만4359명의 생산인력을 국내 조선산업에 투입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 말까지 부족할 것으로 전망한 생산인력 1만4천명을 넘어선 수치다. 산업부는 범부처 역량을 결집하여 노력한 결과 올해 전망한 부족인력을 신속하게 충원했다는 설명이다.
 
국내인력은 산업부가 구직자 대상 맞춤형 인력양성을 통해 올해 3분기까지 총 2146명을 양성해 이 중 2020명을 채용 연계했다.
 
기능인력(E-7)은 3분기까지 산업부와 조선협회가 총 7765명에 대해 고용추천을 완료, 이 중 6966명에 대해 법무부가 비자심사를 완료해 현장에 투입되고 있다. 
 
비전문인력(E-9)은 3분기까지 5373명에 대해 고용부가 고용허가서를 발급해 중소 조선업체에 충원되고 있다.
 
정부는 숙련도와 한국어 능력 등 요건을 갖춘 E-9 조선업 외국인력을 숙련기능인력(E-7-4) 비자로 전환하여 숙련된 외국인력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수주 호조가 이어지고 일감이 많이 남아있는 만큼 원활한 건조 및 수출을 위해 생산인력을 안정적으로 확보해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정부는 연수형 E-7 비자, 유학생 취업 확대 등 지속적인 제도개선을 통해 업계의 인력 확보를 지원한다. 
 
국내 입국한 외국인력의 안정적인 국내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외국인력 근무 현황, 기업별 사회통합프로그램 운영 현황 등을 점검할 방침이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