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부동산

아파트 전셋값 13개월 연속 상승…매매거래량도 5개월째↑

아파트 전셋값 13개월 연속 상승…매매거래량도 5개월째↑

"전셋값 상승세 지속 따른 매매거래 증가 현상 지속할 것…분양시장 관심도 커져"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한국부동산원 '공동주택 실거래가격지수'에 따르면 지난 3월 전국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격지수는 120.9다.

지난해 3월(111.0)부터 이후 13개월 연속 전달 대비 상승을 거듭했다. 그 사이 전국 아파트 전셋값은 8.9% 올랐다.

수도권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격지수는 지난 3월 124.1로, 역시 지난해 3월부터(111.9) 13개월 연속 상승했다. 지난해 3월 대비 올해 3월 수도권 아파트 전셋값 상승률은 10.9%를 기록했다.

서울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격지수도 지난해 3월 113.4에서 지난 3월 127.4로 12.3% 급등하며 13개월 연속 상승했다.

반면, 지난 3월 지방 아파트 전세 실거래가격지수는 전달인 2월보다 0.09p 낮은 114.6을 나타내며 두 달째 하락했다. 그러나 지난해 3월(109.8)과 비교하면 4.4% 오른 수치다.

이처럼 아파트 전세가격이 상승을 거듭하면서 수요자들은 매수에 적극적인 모습이다.

부동산원 '부동산거래현황' 중 아파트매매 거래현황(신고일 기준)을 보면 지난 5월 전국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4만 3278호로, 올해 1월(3만2111호)부터 다섯 달 연속 증가했다.

서울 아파트 매매 거래량도 5182호로 역시 5개월 연속 늘었는데 특히, 서울 아파트 매매 거래량이 5천 호를 넘기기는 부동산 호황기였던 2021년 8월 5054호 이후 2년 9개월 만이다.

서울 아파트 매매 거래량, 2년 9개월 만에 5천 건 넘겨


또, 지난 5월 5182호는 서울 아파트 매매 거래량으로는 역시 2021년 2월 5435호 이후 3년 3개월 만에 최고치다.

업계에서는 전셋값 상승세 지속에 따른 매매 거래 증가 현상이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2020년 7월 말부터 시행된 이른바 '임대차 2법' 즉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월세상한제'의 첫 4년 만기가 올해 도래하는 것도 변수로 꼽힌다.

지난 4년간 최대 5%로 제한됐던 전셋값 인상 족쇄가 풀리면서 그간 미뤘던 인상분이 한꺼번에 새 전세 계약에 반영될 수 있다는 것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는 "전셋값 상승이 일시에 대폭적으로 이뤄지면 전세가격 부담으로 인해 오히려 아파트 매매 거래량이 증가하는 '풍선효과'가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분양시장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청약을 시도하는 수요자도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이달에는 올해 들어 월간 기준으로 가장 많은 분양 물량이 쏟아질 예정이다.

부동산R114에 따르면 전국에서 54개 단지, 총 4만 4355가구(임대 포함)가 분양된다. 지난해 7월과 비교해도 2.5배나 많은 물량이어서 청약자 선택지가 다양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달 올해 최대 분양 물량…청약자 선택지 다양할 전망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특히, 서울에서는 강남 3구 단지들이 주목할 만하다는 평가다.

분양가 상한제 적용 단지로 시세보다 저렴할 뿐만 아니라 후분양 단지로서 공사 지연 우려가 없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부동산R114는 다만 "후분양 아파트여서 계약부터 입주까지 소요 기간이 짧은 만큼 탄탄한 자금 계획이 뒷받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리얼투데이는 주목할 만한 수도권 분양 단지로 효성중공업과 진흥기업이 경기 성남시 중원구 중앙동 일원에 조성하는 '해링턴 스퀘어 신흥역'을 꼽았다.

지하 4층~지상 최고 35층, 아파트 15개 동 1972가구, 오피스텔 2개 동 240실 규모로, 이 중 아파트 전용면적 59~84㎡ 1311가구와 오피스텔 전용면적 26~36㎡ 138실이 일반에 분양된다.

서울 지하철 8호선 신흥역과 직통 연결(1단지 선큰 광장 연결)되는 '초역세권 입지'가 강조되는 단지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 오산 병점역 인근에서 '힐스테이트 오산더클래스'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3층, 12개 동, 전용면적 84㎡ 단일 면적, 총 970가구 아파트로, 1호선·GTX-C(예정)·동탄트램(예정) 등 트리플 교통망 환승역인 병점역 이용이 편리한 입지라는 설명이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