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IT

국내 최대 음악 공연장 '서울아레나' 착공 본격화

국내 최대 음악 공연장 '서울아레나' 착공 본격화

카카오·서울시 2일 착공식
2027년 완공 예정

서울 아레나 조감도. 카카오 제공서울 아레나 조감도. 카카오 제공
국내 최대 규모 음악 전문 공연장인 '서울아레나'가 본격 착공에 들어갔다.

카카오와 서울특별시는 2일 도봉구 창동에서 착공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오언석 도봉구청장 등 주요 인사와 지역 주민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서울아레나는 1만8269석 규모로 최대 2만8천명까지 수용 가능한 K-POP 중심 음악 전문 공연장이다. 또한, 중형 공연장, 영화관, 상업시설 등을 포함한 복합문화시설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BTO(Build-Transfer-Operate) 방식의 민간투자사업으로, 주식회사 서울아레나가 사업비 조달, 설계/시공 감독, 준공 후 30년간 운영을 맡는다. 카카오는 대표 출자자로 참여한다. 2027년 3월 준공을 목표로 약 40개월의 공사기간이 소요될 예정이다.

서울아레나는 최첨단 건축음향, 가변형 무대 및 장치, 시야 확보가 가능한 객석 구조 등 대중 음악 공연에 특화된 인프라를 도입할 계획이다. 또한, 무대 설치 시간을 절감하고 초대형 공연을 위한 설비 반입 인프라를 갖춰 글로벌 공연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다양한 문화 체험이 가능한 영화관 등의 상업시설도 함께 개발해 'K-콘텐츠 복합 체험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또한, 동북권 도시재생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서울아레나는 한류 관광의 메카로서 강북 전성시대를 이끌고 매력도시 서울을 대표하는 동북권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신아 카카오 대표는 "서울아레나가 대중음악 관련 직업을 꿈꾸는 청년의 성장과 산업 및 지역 발전에도 기여하는 구심점이 되리라 기대한다"며 "카카오는 이 목표가 성공적으로 달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는 챗GPT4o를 통해 작성하고, 현장 기자가 감수했습니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