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부동산

건설업 침체…5월 건설업 취업자수 15년만에 전달보다 첫 감소

건설업 침체…5월 건설업 취업자수 15년만에 전달보다 첫 감소

2009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15년 만에 전월 대비 감소

건설 현장에서 작업하는 근로자들. 연합뉴스건설 현장에서 작업하는 근로자들. 연합뉴스
2009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처음으로 지난 5월 건설업 취업자 수가 전월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이 고용부 고용동향을 분석한 결과, 지난 5월 건설업 취업자 수는 207만명으로 전월(209만8천명) 대비 1.3% 감소했다. 5월 취업자 수가 전월보다 감소한 것은 글로벌 금융위기 기간인 2009년 이후 15년 만으로 건설업 침체를 보여준다.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도 2.2% 줄었으며, 이미 지난 4월 취업자 수가 전월(211만7천명) 대비 2만명가량 줄어든 가운데 두 달 연속 감소한 것이어서 하락세가 뚜렷한 모습이다.

작년 동월 대비 증감률도 1월 3.6% , 2월 1.8%, 3월 1.1%, 4월 0.3%로 점차 둔화하다 하락세로 반전됐다.

5월 건설업 고용자보험 가입자 수는 작년 동월 대비 1.0% 감소하며 9개월 연속 줄었다. 고용부 한국고용정부원의 고용행정 통계에 따르면 건설업 고용자보험 가입자 수는 지난 2월 77만7천명을 기록한 이후 3월 77만6천명, 4월 77만5천명, 5월 77만4천명 등 매월 1천명씩 줄어들고 있다.

작년 9월부터 감소세가 이어지는 것으로, 이는 2013년 8월~2015년 1월까지 18개월 연속 감소한 이후 가장 오랜 기간이다.

고용보험 가입자 감소는 상시 근로자가, 취업자 수 감소는 마감 공사에 투입된 일용직 근로자 투입이 줄었다는 것을 각각 의미한다.

박철한 건설산업연구원 연구위원은 건설 고용보험 가입자와 취업자 수가 동시에 감소한 것에 대해 건설산업 침체가 본격화하는 신호로 해석했다.

박 연구위원은 "건축 마감공사 물량이 위축됨과 동시에 향후 공사 물량이 본격적으로 감소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