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부동산

하반기 집값 전망 설문 조사, '상승' 응답 늘어

하반기 집값 전망 설문 조사, '상승' 응답 늘어

부동산R114 전국 1028명 대상 조사에서 36%가 상승 전망, 상반기 조사보다 6%p 올라

주택 매매 가격 소비자 전망 추이. 부동산R114 제공주택 매매 가격 소비자 전망 추이. 부동산R114 제공
부동산R114는 "지난 6월 24일부터 지난달 5일까지 전국 1028명을 대상으로 '하반기 주택 시장 전망' 설문 조사를 시행한 결과 36%가 하반기 주택 매매 가격 '상승'을 전망했다"고 10일 밝혔다.

하락 전망은 21%였고, 43%는 보합 즉, 현재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부동산R114의 직전 상반기 조사 결과(상승 30%, 하락 25%, 보합 44%)와 비교하면 상승 전망은 6%p 오른 반면, 하락 전망은 5%p 하락했다.

분기별 집값 전망에서 상승이 하락보다 높기는 직전 조사가 2022년 상반기(상승 48%, 하락 38%) 이후 2년 만이었는데 이번 조사에서 상승과 하락 간 격차가 15%p로 한층 크게 벌어졌다.

다만, 부동산R114는 "직전 조사와 마찬가지로 보합 전망이 가장 높은 만큼 상승과 하락에 대한 소비자 의견이 팽팽하게 맞서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상승 전망 이유로는 '핵심 지역 아파트 가격 상승'이 32%로 가장 많이 꼽혔다.

올해 들어 서울 강남권과 '마용성' 등 한강 벨트를 중심으로 신고가 거래가 늘어나면서 외곽지 중심으로 거래량은 물론 가격도 회복세에 들어갔기 때문으로 해석된다.

이어 '기준 금리 인상 기조 변화'(24%), '급매물 위주로 실수요층 유입'(11%), '아파트 분양시장 활성화'(9%), '서울 등 주요 도심 공급 부족 심화'(7%) 등 순이었다.

하락 전망 근거는 '경기 침체 가능성'이 40%로 단연 으뜸이었고, '대출 금리 부담 영향'(14%)과 '가격 부담에 따른 수요 감소'(11%), '대출 규제로 매수세 약화'(11%)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매매 가격 전망과 달리 임대차 가격 전망은 상승이 하락을 압도했다.

전세 가격은 상승 전망이 43%, 하락 전망이 13%로 상승 전망이 세 배 이상 많았다.

월세 가격 전망도 상승이 45%로 하락 10%의 네 배를 훌쩍 넘었다.

부동산R114는 "최근 들어 수요 대비 전세 물건 부족 현상이 심화하면서 상대적으로 신축 공급이 부족한 아파트 시장을 중심으로 전월세 가격 추세 상승이 예견되는 분위기"라고 설명했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