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정책

교보생명 내년 '시니어케어' 스타트업 키운다

교보생명 내년 '시니어케어' 스타트업 키운다

7년간 136개 '임팩트 기업' 발굴…취약계층 지원

교보생명 제공교보생명 제공
교보생명은 '세상에 임팩트를 더하자! UP!'(이하 임팩트업) 지원사업을 통해 발굴 육성한 임팩트 기업이 7년 만에 136개를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임팩트재단과 함께 운영중인 사업으로, 이들 기업 제품과 서비스 혜택을 받은 취약계층도 10만명을 넘는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올해 '임팩트업 7기' 기업들이 운영 성과와 향후 계획을 발표하는 데모데이 행사도 최근 마쳤다. 대상은 환경 이슈를 개선하는 친환경 제품개발 솔루션 기업인 리베이션이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고객 요청을 바탕으로 맞춤형 인재를 비대면으로 연결하는 인공지능 특허 기반 업무 서포팅 플랫폼을 개발한 이지태스크에 돌아갔다.

내년에는 고령화 시대에 대응한 시니어케어 분야 임팩트 기업들을 선발해 △자금지원 △전문가 교육∙네트워킹 △멘토링 △제품∙서비스 고도화 △데모데이∙투자연계 등의 지원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ICT 기반 스타트업의 발굴·육성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효과를 더욱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