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티마운트

세바시

정책

올해 첫 사과 출하 시작…군위지역에서 140톤 공급

비즈 PICK

올해 첫 사과 출하 시작…군위지역에서 140톤 공급

핵심요약

이달 중하순부터 햇사과 본격 출하
올해 사과 작황 양호, 가격 안정 전망
"햇사과 가격 지난해보다 10% 이상 낮아질 듯"

송미령 농식품부 장관은 11일 군위 APC와 사과 재배 농가를 방문해 햇사과 선별·출하 현장을 격려하고, 사과 생육과 재해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농식품부 제공송미령 농식품부 장관은 11일 군위 APC와 사과 재배 농가를 방문해 햇사과 선별·출하 현장을 격려하고, 사과 생육과 재해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농식품부 제공
올해 생산된 첫 사과가 출하를 시작했다. 대형마트 등에 140톤이 공급된다.

농식품부는 대구광역시 군위군에 위치한 대구경북능금농협 군위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에서 올해 햇사과가 첫 출하됐다고 11일 밝혔다.

출하 품종은 썸머킹으로 초록색 여름사과로 알려진 쓰가루(일명 아오리) 품종보다 약 10일여 빨리 수확되며, 군위 지역이 주산지이다.

군위 APC는 이날부터 대형마트, 대형슈퍼마켓(SSM), 공영홈쇼핑 등에 모두 140톤의 햇사과를 공급할 계획이다.

올해 생산될 썸머킹, 쓰가루, 홍로 등 조·중생종 사과는 모두 11만8천톤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농식품부는 올해 사과 작황이 양호한데다 이달 중하순부터 햇사과 출하가 본격화되면 시장 공급이 충분해지고 가격도 안정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업계에서는 올해 햇사과 가격이 지난해보다 10% 이상 낮아질 것으로 예상했다.

군위 APC를 찾은 하나로마트 권혁중 사과 엠디(MD)는 "주요 거래 산지의 작황이 양호해 공급은 원활할 것으로 전망되며, 햇사과 가격은 전년보다 10% 이상 낮아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송미령 농식품부 장관도 이날 군위 APC를 방문해 햇사과 선별·출하 현장을 격려하고, 사과 생육과 재해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이 자리서 송 장관은 "현재까지의 기상여건과 생육상황을 고려할 때 올해 주요 과일 생산량은 평년 수준 이상, 가격은 햇과일이 출하되는 이달 이후부터 안정세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수확기까지 기상재해, 병충해 등에 따른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0

0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