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기업

10월 중순까지 수출 4.6% 증가…'월간 수출 플러스 가나?'

수출 먹구름 언제까지

10월 중순까지 수출 4.6% 증가…'월간 수출 플러스 가나?'

핵심요약

관세청, 이달 1일~20일까지 수출액 338억달러
0.5일 준 조업일수 고려하면 8.6% 상승
반도체 수출 6.4%↓·대중 수출 6.1%↓
수입은 0.6% 늘며 무역수지 37억달러 적자
연간 누적 무역수지는 234억달러 적자 기록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10월 들어 20일까지 수출이 1년 전보다 5% 가까이 늘면서 1년째 이어지고 있는 월간 수출액 '마이너스'가 '플러스'로 전환될 지 관심이 되고 있다.

23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수출액은 338억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 증가했다. 조업일수는 13.0일로 지난해보다 0.5일 더 적었던 조업일수를 고려하면 일평균 수출액은 8.6% 늘었다.  

품목별로 보면 석유제품(14.5%), 승용차(24.7%), 선박(63.0%), 무선통신기기(6.1%) 등은 수출액이 증가했다.

반면 반도체의 경우 1년 전보다 6.4% 줄며 월간 기준으로 14개월째 감소세다. 철강제품(-0.7%), 자동차부품(-9.2%), 정밀기기(-12.3%) 등도 하락했다.

국가별로는 미국(12.7%), 베트남(0.6%), 일본(20.0%), 싱가포르(37.5%) 등으로의 수출은 늘었다. 하지만 중국에 대한 수출은 6.1% 줄어 16개월 연속 감소세가 이어졌다. 유럽연합으로 수출도 1.0% 줄었다.

월간 수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기준으로 지난해 10월부터 1년째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정부는 월간 수출이 플러스로 돌아설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이럴 경우 지난해 9월 2.3% 상승이후 13개월만의 플러스다.

이달 1~20일 수입액은 376억달러로 지난해 동기 대비 0.6% 증가했다.

제품별로는 원유(30.5%), 석유제품(35.9%), 정밀기기(8.9%) 등에서 늘었다. 반면 반도체(-3.3%), 가스(-30.9%), 기계류(-2.3%), 석탄(-6.1%)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사우디아라비아(17.3%), 호주(18.5%), 대만(11.9%) 등은 늘고 중국(-4.5%), 미국(-9.0%), 유럽연합(-3.2%) 등은 줄었다.

이 기간 무역수지는 37억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수입이 늘어난데 따른 것으로 지난달 같은 기간 적자액 4억8천만달러와 비교해 32억달러 늘어난 규모다.

올해 들어 이달 20일까지 연간 누적 수출액은 4981억달러, 수입액은 5215억달러로 누적된 무역적자는 234억달러로 집계됐다.

다만, 월간 기준 무역수지는 지난달까지 4개월째 흑자를 기록 중에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