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노컷Biz

기업

車·정유 수출 호조에 10월 수출금액지수 2.4% 상승

수출 먹구름 언제까지

車·정유 수출 호조에 10월 수출금액지수 2.4% 상승

13개월만에 상승 전환
교역조건도 5개월 연속 개선
"친환경 차·SUV 판매 호조, 정유사 수출물량 증가"
수입금액지수는 8개월째 내림세

연합뉴스연합뉴스
고부가가치 차량의 해외 판매가 늘고 정유사 가동률도 높아지면서 지난달 수출금액지수가 13개월 만에 상승반전했다.

수입 가격이 수출 가격보다 더 떨어지면서 교역 조건도 5개월 연속 개선됐다.

한국은행이 29일 발표한 무역지수 및 교역조건 통계에 따르면, 10월 수출금액지수는 128.13(2015년=100)으로 전년 동월 대비 2.4% 상승했다.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9월까지 12개월 연속 하락하다 상승 전환에 성공했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4.6%), 화학제품(-3.5%) 등이 감소했으나, 운송장비(13.2%), 석탄 및 석유제품(17.4%) 등이 증가했다.

한국은행 유성욱 물가통계팀장은 브리핑을 통해 "북미 시장 중심으로 친환경 차와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판매 호조세가 지속됐다"며 "정유사들의 정기 보수 기간이 종료됨에 따라 가동률이 상승해 수출 물량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10월 수출물량지수는 125.29로 전년동기 대비 7.4% 상승했다. 이 지수는 지난 9월 3개월만에 상승전환한 뒤 2개월 연속 올랐다.

섬유 및 가죽제품(-6.9%), 전기장비(-0.1%) 등이 감소했으나, 석탄 및 석유제품(28.6%),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6.1%) 등이 증가했다.

10월 수입금액지수는 147.76으로 전년동기 대비 10.5% 내렸다. 지난 3월(-6.6%) 이후 8개월 연속 하락세다.

개별 품목 중에는 광산품(-20.1%),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10.3%) 등이 크게 감소했다.

수입물량지수(123.73) 역시 지난해 10월보다 5.0% 하락했다. 이 지수도 지난 7월(-10.6%) 이후 4개월째 내림세를 나타냈다.

수출입금액지수는 해당 시점 달러 기준 수출입금액을 기준시점(2015년) 수출입금액으로 나눈 지표다. 수출입물량지수는 이렇게 산출된 수출입금액지수를 수출입물가지수로 나눈 것이다.

10월 순상품교역조건지수(85.64)는 1년 전보다 1.1% 올라 5개월 연속 상승했다.

수입가격(-5.8%)이 수출가격(-4.7%)보다 더 크게 내렸기 때문이다.

유 팀장은 "반도체 수출 가격이 상승 전환한 가운데 광산품 수입 가격이 하락해 순상품교역조건지수가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이 지수는 수출상품 한 단위 가격과 수입 상품 한 단위 가격의 비율로, 우리나라가 한 단위 수출로 얼마나 많은 양의 상품을 수입할 수 있는지 가늠할 수 있는 지표다.

10월 소득교역조건지수(107.30)는 수출물량지수(7.4%)와 순상품교역조건지수(1.1%)가 모두 상승해 전년동기 대비 8.6% 올랐다. 지난 6월부터 5개월째 상승세다.

소득교역조건지수는 우리나라 수출 총액으로 수입할 수 있는 전체 상품의 양을 나타낸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눈]으로 보는 우리의 이야기